주목할만한 직업병 사례

제재소 작업자에서 발생한 간질성 폐질환

작성자 정보

  • jb0842 작성
  • 작성일

컨텐츠 정보

  • 70대 남성 제재소에서 근무하며 간질성 폐질환 발생
  • 50년간 나무 제재하는 업무하며 폐 섬유화 진행
  • 겨울에는 문을 닫고 불 피우는 루바 작업

본문

70대 남성으로 약 50년 간 제재소에서 근무하신 분이다.
약 50년 간 나무를 제재하였다고 하며, 겨울에는 문을 닫고 불을 피우는 루바 작업을 했다고 한다.
근력평가 등급은 운동시 호흡곤란 MRC2에 해당한다. 10년 전 폐렴으로 입원 치료하였고, 폐렴 이전에도 가래가 있었으며, 고혈압 과거력이 있다. 1999/06~2020/01까지 객관적인 직업력이 확인되어 산재소견서를 작성하였다. 목 분진에 고농도로 장시간 노출되었을 것으로 생각된다.

간질성 폐질환은 다양한 형태의 염증 반응과 섬유화로 폐실질에 손상을 입히는 여러 비종양성질환의 집합을 의미한다. 폐 상피세포와 내피세포의 기저막 사이의 공간을 포함하는 간질이 특발성 간질성 폐렴이 가장 중요한 손상 부위가 된다. 간질성 폐질환은 150가지 이상의 다양한 질환들을 포함하며, 원인이 있는 경우, 원인이 명확하지 않은 경우, 육아종성 질환, 기타의 4가지로 분류한다.

간질성 폐질환은 여러 가지 다양한 질병을 포함하고 있기 때문에 증상을 한 가지 형태로 이야기하기는 어려우나 서서히 진행되는 호흡곤란이 가장 흔한 증상이다. 일부 환자에서는 기침이 주된 증상일 수도 있다.  대체로 만성적으로 천천히 진행을 하지만 급격히 진행되는 경우도 있는데, 질환에 따라 치료 방법이 달라 정확한 진단이 필요하다.
특발성 폐섬유증의 경우 아직까지 질환을 호전시킬 수 있는 약제는 없으나 섬유화의 진행을 늦추는 항섬유약제가 2014년에 개발되어 널리 사용중이다. 비약물적 치료로는 저산소증이 있는 경우 산소공급이 필요하며, 모든 환자에서 호흡재활이 추천된다. 약물치료에도 불구하고 질환이 진행될 경우에는 폐이식만이 그 생존 기간을 연장시킬 수 있다.

국내에서는 특발성 간질성 폐렴의 유병률, 빈도 등에 대한 연구가 매우 제한적이어서 연구는 많지 않았으나, 간질성 폐렴의 직업정 규명하기 위한 노력이 진행되었다. 보고된 연구에 따르면 직업적 유해요인 노출에 의한 특발성 간질성 폐렴의 위험이 상당히 증가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간질성 폐질환의 정확한 진단에는 꼼꼼한 병력청취가 중요하며, 혈액검사, HRCT 및 조직검사까지 필요할 수 있다.
간질성 폐질환은 최근 산재 신청이 증가하고 있는 업종으로, 건강검진 등을 통해서 발견되면 직업성 질환 여부를 조사할 필요가 있다. 간질성 폐질환의 위험 인자는 각종 호흡성 분진으로 목 분진과의 연관성을 추가적인 연구 또는 조사가 필요하다.

<참고문헌>
대한직업환경의학회(편). 직업환경의학. 계축문화사. 2022. p.289-292
간질성 폐질환의 진단 및 치료: 특발성 폐섬유증을 중심으로 알아보기, 강혜린 외 1인, 대한의사협회지 63권, 3호(2020), p.159-168
간질성 폐 질환 [interstitial lung disease] (서울대학교병원 의학정보, 서울대학교병원)
  • 간질성 폐질화는 다양한 형태의 염증과 섬유화로 폐실질에 손상 입힘
  • 간질성 폐질환의 대표적인 증상은 호흡곤란이 해당
  • 질환에 따라 치료 방법이 다르므로 정확한 진단 필요
  • 건강검진 등을 통해 직업성 질환 여부 조사와 후속 연구 필요

Card News    


중부 직업병 안심센터

주목할만한 직업병 사례

중부 직업병 안심센터     2024년 5월 24일
제재소 작업자에서 발생한 간질성 폐질환
  • 70대 남성 제재소에서 근무하며 간질성 폐질환 발생
  • 50년간 나무 제재하는 업무하며 폐 섬유화 진행
  • 겨울에는 문을 닫고 불 피우는 루바 작업
  • 간질성 폐질화는 다양한 형태의 염증과 섬유화로 폐실질에 손상 입힘
  • 간질성 폐질환의 대표적인 증상은 호흡곤란이 해당
  • 질환에 따라 치료 방법이 다르므로 정확한 진단 필요
  • 건강검진 등을 통해 직업성 질환 여부 조사와 후속 연구 필요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최근글


  • 글이 없습니다.

새댓글


  • 댓글이 없습니다.